세 살 아들 때려 뇌사상태 빠지게 한 20대 긴급체포

대구지방경찰청은 세 살배기 아들을 때려 뇌사상태에 빠지게 한 혐의로 29살 A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. A 씨는 어제(27일) 오후 5시쯤 대구시 달성군 자신의 집에서 막내아들 머리를 벽에 부딪치게 해 뇌사상태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. 경찰은 아동 학대가 의심된다는 병원 신고를 받고 출동해 A 씨를 긴급체포했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