몬스타엑스, ‘미투 희화화’ 논란 일자 뒤늦게 사과… 팬들 “미투는 장난이 아니다”

남성 아이돌그룹 몬스타엑스(MONSTA X)가 ‘미투 희화화’ 논란에 뒤늦게 사과했으나 논란은 가라앉지 않고 있다. 몬스타엑스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26일 공식 팬카페 공지를 통해 “올 초 팬사인회와 그간 활동 중 전혀 의도는 없었으나 오해의 소지가 충분히 있을 수 있는 행동과 발언으로 불편함을 느끼신 모든 분들과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”고 밝혔다. 멤버 중 일부가 미투(MeToo) 운동을 조롱하는 듯한 […]